‘2015 한류드림페스티벌’, K-POP 스타들이 수놓은 경주의 밤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지난 20일 오후 경주시민운동장에서 개최된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이 화려한 피날레를 장식했다. 

사단법인 한국연예제작자협회와 경상북도·경주시가 주최하고 경주문화재단이 주관한 2015 한류드림페스티벌은 시작전부터 팬들의 수많은 관심과 주목을 받았으며, 시종일관 화려한 무대로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이날 B1A4의 바로, 산들 그리고 에이핑크 손나은이 메인 MC가 되어 진행한 이번 공연은 샤이니, 카라, B1A4, 씨스타, 빅스, 에이핑크, 비투비, GOT7, 티아라, EXID, 레드벨벳, 나인뮤지스, 소년공화국, 에이프릴, 오마이걸, 몬스타엑스, CLC, 시크릿, 소나무, 다이아, 달샤벳, 러블리즈, 라붐, 세븐틴, 루커스, 24K, 마이비, A6P, 워너비, 트렌디, 베리굿, HIGH4에 이르는 국내 최정상급 한류스타와 대형 신인가수들이 총 출연하여 개최 6년째를 맞은 한류드림페스티벌의 무대를 더욱 의미 있게 만들었다. 

아울러 최근 수많은 이슈를 낳고 있는 뮤지컬 배우 임태경과 라비(빅스)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선보인 스페셜스테이지는 그동안 다른 무대에서 볼 수 없었던 환상적인 호흡으로 멋진 무대를 선보였다. 

또한 행사가 열린 경주시민운동장 주변에는 다양한 이벤트 프로모션이 진행되어 관람객들의 오감을 사로잡았다. 다양한 개성을 가진 멋진 푸드 트럭들의 F&B존과 다양한 체험을 목적으로 했던 커머셜 존은 자칫 오랜 시간을 기다려야 하는 관람객들에게 다채로운 경험을 선사했으며, 단순한 공연이 아닌 새로운 관광콘텐츠로 거듭났다는 후문이다.